문화쉼터 몽돌, 12월 천아트 4인전 및 관광사진·영상 공모전 입상작 전시

이남주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6 15:30:4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울산 북구 문화쉼터 몽돌은 12월 전시로 천아트 4인전과 북구 12경·일곱만디 관광사진·영상 공모전 입상작전을 마련한다고 26일 밝혔다.

울산 북구 문화쉼터 몽돌은 12월 전시로 천아트 4인전과 북구 12경·일곱만디 관광사진·영상 공모전 입상작전을 마련한다고 26일 밝혔다.

1층 전시장에서 열리는 천아트 작가전에는 남궁경자·박순례·인옥경·차희경 4인이 참가해 '광목천 위에 핀 자연이야기'를 주제로, 구절초, 쑥부쟁이, 능소화, 모란, 여뀌 등 들꽃을 광목이나 앞치마, 가방, 커튼 등에 그려 넣은 작품 50여 점을 선보인다.

박순례 작가는 "4명 작가의 땀과 열정으로 빚어낸 천아트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기회"라며 "천에 그려진 들꽃의 향연에 빠져보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2층 전시장에서는 북구 12경·일곱만디 관광사진·영상 공모전 입상작을 전시한다.

사진 부문 최우수작인 박문환 씨의 '돌미역작업'을 비롯해 우수상 2점, 장려상 3점, 입선 20점 등 26점과 영상부문 입상작도 선보인다.

이남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