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부산銀, 부산지역 조선·해양기자재 350억원 긴급 자금지원 MOU 체결

김승애 기자 / 기사승인 : 2021-05-11 11:00:4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기존 보증금액 상관없이 업체당 최대 8억원, 연 최저 2.67% 금리
▲ BNK부산은행(은행장 안감찬)은 10일 오후, 부산시청에서 부산시, 대우조선해양(주), 부산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 부산신용보증재단과 ‘부산 조선해양기자재 긴급 자금지원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BNK부산은행(은행장 안감찬)은 10일 오후, 부산시청에서 부산시, 대우조선해양(주), 부산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 부산신용보증재단과 ‘부산 조선해양기자재 긴급 자금지원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부산은행은 부산신용보증재단에 15억원을 특별 출연하고 총 350억원 규모의 협약보증대출을 시행하기로 했다.

지원대상은 부산지역 소재 조선·해양기자재기업과 대우조선해양 협력업체이며, 기존 보증금액과 상관없이 업체당 최대 8억원 이내로 지원한다.

적용금리는 연 최저 2.67%(2021.05.10. 기준) 수준이며, 한국은행 금융중개 지원자금과 연계할 경우 추가 금리 감면을 받을 수 있다. 보증료율은 0.4%로 일괄 적용해 금융비용 부담을 완화했다.

한편, 부산은행은 별도의 보증재단 방문 없이 보증서 발급부터 대출실행까지의 전 과정을 은행에서 지원하는 ‘One-Stop서비스’를 전 영업점을 통해 시행하고 있다.

김승애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