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범수 의원, 청년친화헌정대상 ‘소통대상’

김종윤 기자 / 기사승인 : 2021-08-09 09:26: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서범수 국회의원
국민의힘 서범수 의원(울산울주군)이 청년과미래에서 주관한 제4회 청년친화헌정대상 ‘소통대상’을 수상하게 됐다고 9일 밝혔다.

청년친화헌정대상은 2018년부터 대학교수, CEO, 변호사, 언론인 등 전문가와 청년위원 100여 명으로 구성된 선정위원회가 국회의원 300명을 대상으로 평가해 주는 상이다.

서 의원은 ‘스토킹 처벌법 대표발의’를 통해 데이트 폭력 등 청년층의 새로운 문제에 대한 대책 마련에 앞장섰다.

또 지방의회 공직후보자 추천시 청년후보를 의무적으로 공천하는 공직선거법을 대표발의해 청년들의 정치참여 기회를 보장하기 위해 노력했으며, 당내 청년자치기구의 방향과 현안 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청년들의 목소리를 경청하고자 한 점을 높이 평가 받았다.

서 의원은 “청년은 대한민국의 미래”라며 “청년들의 의견을 자양분 삼아, 청년을 위한, 청년들에 의한 청년정책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이어서 서 의원은 “이번 ‘소통대상’은 앞으로 청년들을 더 자주 만나고, 더 많이 듣고, 더 많이 소통하라는 청년들의 준엄한 명령으로 알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종윤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