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보건소, 금연지도 및 단속활동 ‘금연지도원’ 운영

서소희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8 10:24:08
  • -
  • +
  • 인쇄

▲ 울산 북구보건소는 금연환경 조성을 위해 금연지도원을 위촉해 금연지도 및 단속활동을 실시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울산 북구보건소는 금연환경 조성을 위해 금연지도원을 위촉해 금연지도 및 단속활동을 실시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금연지도원은 국민건강증진법에 따라 금연구역의 시설기준 이행 상태 점검, 금연구역에서의 흡연행위 지도·단속 등 북구 지역 금연환경 조성을 위한 활동을 하게 된다.

금연지도원은 비영리법인 또는 비영리민간단체에 소속된 사람으로서, 단체의 장이 추천하는 사람이나 관련 업무를 수행한 경력이 3개월 이상인 사람이 지원 가능하다.

위촉된 금연지도원은 위촉일로부터 2년간 활동하게 된다.

북구보건소는 실내체육시설과 어린이집 주변, 공원 등 지속적으로 금연구역이 확대됨에 따라 금연지도원을 충원, 민원이 많은 곳을 집중적으로 지도·단속할 계획이다.

현재 북구에서 활동 중인 금연지도원은 “지도 및 단속을 하면서 민원대응 등 어려움이 있기도 하지만 주민의 건강지킴이 역할을 한다는데 보람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서소희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