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 울주군과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합동점검 실시
울산 북구, 울주군과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합동점검 실시
  • 이남주
  • 승인 2018.11.08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북구는 18곳의 지자체형 열린어린이집을 지정하고 1일 지정서를 교부했다.<br>
울산 북구는 8일부터 14일까지 울주군과 공동으로 자동차정비소와 세차장 등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20개소에 대한 합동점검을 실시한다.

울산 북구(청장 이동권)는 8일부터 14일까지 울주군과 공동으로 북구와 울주군의 자동차정비소와 세차장 등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20개소에 대한 합동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구·군 합동점검은 구·군 공무원을 4인 2조로 편성해 ▲사업장에서 오염방지시설을 통하지 않고 환경오염물질을 배출하는 행위 ▲폐수를 무단방류하는 행위 ▲시설 노후에 따른 부식·마모 등에 의한 오염물질 누출 여부 등을 집중 단속한다.

이번 합동점검 기간 중 고의나 상습적인 무단방류 등 비정상 행위가 적발될 경우 관련 법규에 따라 고발 및 과태료 부과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또 구청 홈페이지에 적발된 사업장의 위반내용과 조치사항 등을 공개하고 개선 완료시까지 지속적으로 관리할 예정이다.

북구 관계자는 "이번 구·군 합동점검 실시로 지도점검의 객관성과 투명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환경오염행위 근절을 통한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남주 기자


이 시각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