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승 후보’ 울산 현대모비스, 13일 홈 개막전
‘우승 후보’ 울산 현대모비스, 13일 홈 개막전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8.10.11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람편의 위한 관람석 신규 운영 등 다양한 팬서비스

원클럽맨 박구영 코치 ‘선수 은퇴식’ 하프타임에 진행
막강 전력으로 ‘우승 후보’로 거론되는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 프로농구단(단장 장동철)이 오는 13일 오후 7시 동천체육관에서 부산 KT와 2018-2019 시즌 홈 개막전을 펼친다.
막강 전력으로 ‘우승 후보’로 거론되는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 프로농구단이 오는 13일 오후 7시 동천체육관에서 부산 KT와 2018-2019 시즌 홈 개막전을 펼친다.

막강 전력으로 ‘우승 후보’로 거론되는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 프로농구단(단장 장동철)이 오는 13일 오후 7시 동천체육관에서 부산 KT와 2018-2019 시즌 홈 개막전을 펼친다.

현대모비스는 이번 홈 개막전에 앞서 다양한 변화를 준비했다.

먼저 현대모비스는 이번 개막전부터 관람객들의 편의를 고려한 좌석을 신규 설치 운영한다.

사진 촬영에 특화된 1층 포토석(PS석), 수납공간과 테이블이 마련된 2층 테이블석, 그리고 가족 및 커플 단위 관람이 용이한 원정골대 뒤 현대모비스 테이블존 등이다.

더욱 박진감 넘치는 경기관람을 위해 음향시설도 업그레이드 했다.

경기 중 음악의 볼륨을 줄이고 공이 코트에서 바운드 되는 소리, 공이 그물을 가르는 소리, 코트를 밟고 뛰는 소리 등 경기 본연의 소리를 증폭시켜 관람객들이 온전히 경기에 몰두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이 밖에도 현대모비스는 새롭게 구성된 응원단을 개막전에 선보이고, 신규 응원곡과 선수단이 직접 녹음에 참여한 음원 공개 등 다양한 이벤트로 풍성한 개막전을 준비했다.

이날 개막전은 임영득 현대모비스 구단주 및 송병기 울산경제부시장 등 VIP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팀에 새롭게 합류한 라건아, 문태종을 비롯해 재활을 마친 이종현 선수와 D리그에 속한 선수들도 전원 참석한다.

오후 6시15분부터 진행되는 개막전 행사는 ‘뮤직 딜라잇’ 난타 퍼포먼스팀의 흥겨운 축하무대를 시작으로 피버스 마스코트 캐릭터의 특별공연, 현대모비스만의 자랑인 코트빔 프로젝션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된다.

하프타임에는 현대모비스의 원클럽맨 박구영 코치의 선수 은퇴식이 진행된다.

현대모비스는 박구영 코치의 선수 시절 활약을 담은 기념영상을 장내에서 상영하고 선수로써 수년간 묵묵히 제 역할을 충실히 다해준 박구영 코치에게 감사선물을 전달할 예정이다.

현대모비스는 이날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총 1000만원 상당의 푸짐한 경품을 팬들에게 증정한다.

경기 종료 후 진행되는 추첨행사에는 300만원 상당의 여행상품권을 포함해 행운의 럭키박스, 인펜토 어린이 자전거, 경주현대호텔 숙박권 등이 선물로 마련돼 있으며, 이날 선수 은퇴식을 가진 박구영 코치가 추첨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종윤 기자


이 시각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