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콩레이’ 울산 통과… 간판 떨어지는 등 피해 속출
태풍 ‘콩레이’ 울산 통과… 간판 떨어지는 등 피해 속출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8.10.06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 ‘콩레이’가 오전 11시쯤 경남 통영 부근에 상륙한 뒤 부산과 울산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시내 곳곳에서 간판이 떨어져 전깃줄에 걸리는 등의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사진=독자 이동주 씨 제공)
태풍 ‘콩레이’가 오전 11시쯤 경남 통영 부근에 상륙한 뒤 부산과 울산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시내 곳곳에서 간판이 떨어져 전깃줄에 걸리는 등의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사진=독자 이동주 씨 제공)

태풍 ‘콩레이’가 오전 11시쯤 경남 통영 부근에 상륙한 뒤 부산과 울산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시내 곳곳에서 간판이 떨어져 전깃줄에 걸리는 등의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사진=독자 이동주 씨 제공)

김종윤 기자


이 시각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