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석유공사 추석맞이 온누리 상품권 전달
한국석유공사 추석맞이 온누리 상품권 전달
  • 김승애 기자
  • 승인 2018.09.14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누리 상품권 1000만원 상당…지역 내 저소득 200세대에 전해
울산 중구에 자리잡은 한국석유공사가 올해도 추석을 맞아 지역 내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를 실천했다.
울산 중구에 자리잡은 한국석유공사가 올해도 추석을 맞아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를 실천했다.

울산 중구(청장 박태완) 혁신도시에 자리 잡은 공공기관인 한국석유공사가 올해도 추석을 맞아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에 나섰다.

중구청에 따르면 한국석유공사(사장 양수영)는 민족 고유의 명절 추석을 맞아 13일 오후 5시30분 중구청 2층 구청장실에서 중구 지역 내 저소득층을 위해 온누리 상품권 10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박태완 중구청장과 한국석유공사 이경주 경영관리본부장, 조성상 한국석유공사 총무관리처장, 이정근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경영관리팀장 등이 참석했다.

한국석유공사 이경주 경영관리본부장은 “추석을 맞아 기탁한 온누리상품권이 저소득층에 잘 전달돼 따뜻한 추석을 보낼 수 있길 바란다”며 “또한 전달된 온누리상품권이 지역 재래시장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태완 중구청장 “중구에 2012년부터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지원을 해주신 것에 대해 항상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 발전과 더불어 사는 중구를 만들어가는 데 함께 노력해 달라”고 답했다.

한편 한국석유공사는 혁신도시로 이전한 2012년을 시작으로 전체 1억6520만원을 전달하는 등 지역 사랑을 계속해서 이어오고 있다.

또 저소득 세대를 위한 집수리 봉사활동, 태풍 차바 수재의연금 지원과 복구활동 동참,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재래시장 자매결연 체결 등 지역 주민들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사업도 병행 중이다.

김승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