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연수 “남편, ‘부모님과는 20년을 같이 살았지만 저와는 80년을 같이 살 거’라며 마음 돌려”
지연수 “남편, ‘부모님과는 20년을 같이 살았지만 저와는 80년을 같이 살 거’라며 마음 돌려”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8.08.19 0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 캡처
방송 캡처

[울산종합일보 = 온라인미디어팀 기자] 일라이 아내 지연수가 화제다.

지연수는 18일 방송된 MBN ‘동치미’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지연수는 “남편의 슈퍼카 유지비를 내느라 벌어놨던 돈이 다 나갔다”면서 옷과 가방까지 다 팔았다고 하소연했다.

또 지연수는 결혼 전 시부모님 반대에 부딪혔다고 털어놨다.

하지만 지연수는 “남편이 부모님과 20년을 같이 살았지만 저와는 80년을 같이 살 거라고 했다”며 결혼을 반대하는 시부모님 마음을 돌렸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