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11월까지 ‘농산물 정례 직거래 장터’ 운영

김종윤 기자 / 기사승인 : 2018-08-10 11:26:34
  • -
  • +
  • 인쇄
10일 진장동 농수산물유통센터 금요장터 개장
울산시청 전경
울산시청 전경

울산시(시장 송철호)는 10일부터 11월2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북구 진장동 농수산물유통센터 공한 부지에서 총 15회에 걸쳐 ‘2018년 농산물 정례 직거래 장터’를 개장한다고 밝혔다.


이번 직거래 장터는 ‘농협중앙회 울산지역본부’가 주관하며, 울산시 관내 140여 농가가 직접 참여해 배, 토마토, 쌀, 채소와 떡, 배빵, 배즙 등 우리지역 농산물과 농산물가공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한다.


생산자·소비자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유통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취지에 맞도록 로컬푸드 참여농가, 청년창업농, 사회적 기업 등 경쟁력이 낮은 생산자에게는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하고, 소비자는 품질 좋고 다양한 농식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우수농산물 생산 참여 농가를 확대하고, 생산자 및 로컬푸드 참여 농가를 대상으로 안전성 교육, 유통 농산물 잔류농약 검사 등 엄격한 품질관리 강화로 농산물에 대한 소비자들의 신뢰도를 높여 안전하고 위생적이며 신선한 농산물을 직거래 장터를 통해 공급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종윤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