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동구, 공익형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확대 실시
울산 동구, 공익형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확대 실시
  • 이남주 기자
  • 승인 2018.08.09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동구보건소는 은퇴세대 건강 삼거리(놀거리·먹거리·일거리)사업의 일환으로 9월 7일부터 시작되는 ‘내 몸 바로알기’ 건강강좌 대상자 모집에 나섰다.<br>
울산 동구는 고용위기지역 및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에 지정되어 경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노인에 대한 추가적인 지원을 위해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을 당초 1066명보다 220명 더 확대하여 실시한다.

울산 동구(청장 정천석)는 고용위기지역 및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에 지정되어 경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노인에 대한 추가적인 지원을 위해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을 당초 1066명보다 220명 더 확대하여 실시한다.

동구는 올해 3월부터 21개 사업에 대해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을 시행하고 있으며, 추가 노인일자리 사업량 배분을 위한 수행기관과의 간담회를 지난 7일 갖고 공원놀이터관리 안전지킴이 등 4개 신규 사업에 140명을 배치하기로 했다.

또 기존 시행 중인 사업 중 노노케어사업에 40명, 스쿨존 봉사단에 20명, 복지시설 봉사에 20명을 추가 배치하기로 했다.

동구는 추가모집 220명에 대해 오는 13일터 17일까지 가까운 동 주민센터 및 수행기관 4개소(동구노인복지관, 방어진노인복지관, 울산동구시니어클럽, 대한노인회울산광역시동구지회)에서 접수한다.

참여 자격은 동구 관내 거주중인 만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자이며, 대상자 자격 확인을 거쳐 9월 7일까지 최종 선발할 계획이다.

선발된 대상자는 근무지에 배치되어 연말까지 매월 30시간씩 근무하게 되며 매월 27만원의 보수가 지급된다.

이남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