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구의원, 가정폭력 혐의로 수사 중
울산 구의원, 가정폭력 혐의로 수사 중
  • 김귀임 기자
  • 승인 2018.07.12 2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발 불가능한 땅을 건축이 가능한 것처럼 속여 판 기획부동산 사건과 관련해 울산 남부경찰서가 수사를 확대하기로 했다.
울산의 한 구의원이 아내를 흉기로 위협하는 등의 가정폭력을 행사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조사 중이다.

울산의 한 구의원이 아내를 흉기로 위협하는 등의 가정폭력을 행사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조사 중이다.

울산남부경찰서는 울산 구의원 A 씨를 가정 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2일 전했다.

지난 7일 오전 0시50분께 자신의 저택에서 손에 흉기를 들고 위협하는 등의 가정폭력을 행사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는 A 의원은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며 혐의 자체를 부인했다.

이에 부인 B 씨는 A 의원의 말을 정면으로 반박하며 나서 경찰의 추가 조사가 이어질 예정이다.

김귀임 기자


이 시각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