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골, 꺼져가던 희망의 불씨 살렸다…남은 경기 경우의 수는?
손흥민 골, 꺼져가던 희망의 불씨 살렸다…남은 경기 경우의 수는?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8.06.24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연합뉴스
사진 : 연합뉴스

[울산종합일보 = 온라인미디어팀 기자] 손흥민 골로 대한민국이 실낱같은 희망을 이어가게 됐다.

한국은 24일 열린 멕시코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2차전에서 1-2로 무릎을 꿇었다.

손흥민 골은 후반 추가 시간에 나왔다. 

0대 2로 끌려가던 후반 47분 손흥민이 멕시코 수비를 달고 측면에서 왼발로 감아 차 중거리 골을 만들어냈다.

하지만 시간이 부족했다. 한국은 이후 파상 공세에 나섰지만 경기는 아쉽게 1-2 패배로 끝났다.

한국은 오는 27일 오후 11시 독일과의 조별리그 마지막 일전을 치른다. 한국이 만약 독일 전에서 승리하고 멕시코가 스웨덴을 이긴다면 한국과 독일, 스웨덴 세 나라가 모두 1승 2패를 기록하게 된다. 

이때 골득실, 다득점을 통해 최종 순위를 가려 결과에 따라 16강 진출 여부가 판가름 난다. 한국으로서는 쉽지 않겠지만 그나마 손흥민 골로 실낱같은 희망을 이어가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