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원 성추행, 女 완강히 거부하자 흉기 들고 위협 ‘경악’ 네티즌들 반응 보니 “좀 잘나간다 싶으니까 눈에 뵈는 게 없었나?...진짜 악질이다. 신인이 못된 짓부터 배웠네”
이서원 성추행, 女 완강히 거부하자 흉기 들고 위협 ‘경악’ 네티즌들 반응 보니 “좀 잘나간다 싶으니까 눈에 뵈는 게 없었나?...진짜 악질이다. 신인이 못된 짓부터 배웠네”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8.05.17 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TV
연합뉴스TV

 

배우 이서원이 성추행과 흉기로 협박한 혐의로 입건 된 사실이 전해져 네티즌들을 충격에 휩싸이게 했다. 

16일 경찰에 따르면 동료 여성 연예인을 성추행하고, 흉기를 이용해 협박한 혐의 (강제 추행 및 특수 협박)로 이서원을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서원은 술자리에서 여성 연예인 ㄱ씨에게 입맞춤과 신체접촉을 기도하다 거절당했다. 하지만 이서원은 포기하지 않고 계속해서 시도했고 이에 화가 난 ㄱ씨는 자신의 남친에게 도와달라고 연락했다. 그러자 화가 치민 이서원은 흉기를 들고 ㄱ씨를 겁주며 위협을 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서원의 성추행 보도를 접한 네티즌들은 “술이 인생 망치는거다 요새 미투가 유행인데 정신못차리는구나”, “이건 좀 아니죠. 술기운이라긴 흉기협박 심하네요”, “누군지는 잘모르나 나이도 어린 신인이 못된 짓부터 배웠구나 넌 아웃이다”, “인성이 바르지 못한 배우인 줄은 몰랐네요 자기보다 약한 상대를 무기와 폭력으로 해결하려하다니”, “와 .... 진짜 저기 출연한 배우들이며 스탭들은 뭔죄야...... 완전 멘붕일듯”, “나이도 어린애가 성추행이라니...”, “흉기라니...잠재적 흉악범 이었네...누군지도 몰랐다가 이번에 얼굴 확인했다...두번 다시 보고 싶지 않다”, “어린 놈이 진짜 뭐하는짓인지.. 강제 추행에 그게 안되니깐 흉기협박이라는 게 말이 되나. 좀 잘나간다 싶으니깐 진짜 눈에 뵈는거 없이 지가 왕처럼 보였나.. 진짜 악질스럽다”, “반성하고 나올 생각말거라~그냥 성추행도 아니고 흉기까지 들었으면 넌 구속이다...소속사도 단호하게 대처하고 수사 들어가자” 등의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한편 이서원은 현재 출연 중인 모든 방송 프로그램에서 하차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