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구, 어린이공원 리모델링 사업 지속 추진
울산 남구, 어린이공원 리모델링 사업 지속 추진
  • 정혜원 기자
  • 승인 2018.01.12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토리공원, 생태놀이터 조성으로 주민 편의 증진
▲ 울산 남구 한마음생태놀이터

울산 남구(청장 서동욱)가 지역 특서에 맞게 노후된 어린이 공원을 리모델링하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간다고 12일 밝혔다.

남구는 무거동 534번지에 위치한 별빛공원(면적 2031㎡)을 5억여 원의 사업비를 들어 특색 있는 스토리 공원으로 조성할 예정이다.

남구는 리모델링의 테마를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등 다양한 의견을 모아 정할 예정이다.

더불어 남구는 5억여 원의 사업비를 들여 무거동 837번지에 위치한 헐수정 공원(면적 4078.6㎡)을 모험공간, 놀이공간, 자연공간, 개방공간 등을 조성해 어린이들을 위한 생태놀이터로 조성한다.

이 사업은 2018년 ‘아이뜨락’ 공모사업에 선정된 생태놀이터 조성 사업이다.

아이뜨락은 환경부의 생태놀이터 조성사업의 명칭으로 ‘아이’와 ‘뜰’, ‘樂(락)’을 합친 말로 아이들이 자연에서 노는 공간을 의미한다.

▲ 서동욱 남구청장

서동욱 남구청장은 “리모델링이 필요한 어린이공원에 스토리를 더해 특색 있는 스토리공원으로 조성한다"며 "생태놀이터를 조성하는 사업을 올해에도 계속적으로 이어가 어린이들이게는 재미있는 공간을, 주민들에게 쾌적한 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남구는 노후 어린이공원 리모델링 사업인 ‘특색있는 스토리공원 조성사업’을 2015년부터 진행하고 있다.

2015년에 벚꽃, 편백 등 5개 공원, 2016년에 거마, 늘봄 등 3개 공원, 2017년 무둔실공원과 질골공원 2개 공원의 리모델링을 추진했다. 또한 지난해 6월 남구 제1호 아이뜨락 ‘한마음생태놀이터’를 준공했다.

정혜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