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울산공장 여직원회, 소외이웃 위해 500만원 쾌척
현대차 울산공장 여직원회, 소외이웃 위해 500만원 쾌척
  • 신섬미 기자
  • 승인 2017.12.07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여직원회(회장 홍윤경)가 7일 뇌출혈, 전립선 암, 급성호흡부전 등으로 투병 중인 직장동료와 생활고로 힘들어하는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성금 500만원을 쾌척했다.

홍윤경 회장은 "현대차 여직원들의 작은 정성과 따뜻한 마음이 어려움에 처한 주변 동료들과 이웃에게 희망의 불씨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신섬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