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重그룹 협력사, 27년째 불우이웃에 온정
현대重그룹 협력사, 27년째 불우이웃에 온정
  • 신섬미 기자
  • 승인 2017.12.07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전남지역 불우이웃 및 봉사단체에 총 3천만원 전달
▲ 현대중공업그룹 협력회사들이 연말을 맞아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한 성금을 전달하며 27년째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현대중공업그룹 협력회사들이 연말을 맞아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한 성금을 전달하며 27년째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 현대일렉트릭, 현대건설기계 협력회사협의회는 7일 현대중공업 인재개발원에서 사랑의 성금 전달식을 갖고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장광수) 등에 총 23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각 사의 협력회사협의회장들과 박인권 현대중공업 전무, 권명호 울산 동구청장 등이 참석했다.

성금은 동구 지역 저소득 가정 45세대와 울산참사랑의집 등 19개 봉사단체에 전달될 예정이다.

현대삼호중공업 협력회사협의회도 같은날 전남 영암군청에 700만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이수태 현대중공업 협력회사협의회장((주)파나시아 대표)은 “추위가 찾아올수록 서로를 감싸 안아 온기를 나누어야 한다”며 “혹한에 비유되는 업계의 불황에도 불구하고 모든 회원사가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기원하며 성금 모금에 동참했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중공업그룹 협력회사협의회는 지난 1991년부터 지금까지 27년 동안 총 5억1000여 만원의 이웃 사랑 성금을 기부했으며 형편이 어려운 지역 학생들을 위한 장학 사업도 17년째 이어오고 있다.

신섬미 기자


이 시각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