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3당 원내대표 오찬 회동…개혁·민생입법 논의 주목
여야 3당 원내대표 오찬 회동…개혁·민생입법 논의 주목
  • 연합뉴스
  • 승인 2017.12.07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자유한국당 정우택, 국민의당 김동철 등 여야 3당 원내대표가 7일 낮 여의도의 한 중식당에서 오찬을 함께한다.

이 자리는 우 원내대표가 두 야당 원내대표에게 제안해 성사된 것으로, 오는 12일로 임기를 마무리하는 정 원내대표에 대한 환송의 성격도 띠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과 국민의당이 사실상 손을 잡고 내년도 예산안을 처리한 데 대해 한국당이 '무효', '반 날치기'라고 강력히 반발하는 상황에서 마련된 이번 회동이 서로의 앙금을 푸는 자리가 될지 주목된다.

이날 오찬 회동에서는 민생·개혁법안 처리 방향 및 12월 임시국회 소집 여부 등 현안도 자연스럽게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최근 관심이 쏠리고 있는 개헌이나 선거구제 개혁과 관련한 논의가 오갈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