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120억원 규모 '울산청년창업펀드' 조성
울산시, 120억원 규모 '울산청년창업펀드' 조성
  • 신섬미 기자
  • 승인 2017.10.12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중 청년창업투자조합 결성 및 본격 운용
▲ 울산시가 총 120억원 규모의 정부지원 ‘울산청년창업펀드’를 조성했다.

울산시(시장 김기현)가 총 120억원 규모의 정부지원 ‘울산청년창업펀드’를 조성했다.

울산시는 한국벤처투자(주)가 한국모태펀드를 통해 울산청년창업펀드에 70억원을 출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울산청년창업펀드’는 모태펀드 70억원에 울산시 30억원, 창업투자사 및 관계기관 20억원을 출자하여 총 120억원으로 조성된다.

시는 오는 11월 중 울산청년창업펀드 투자자조합 결성식을 가질 예정이며 운용사를 통해 8년간(투자 4년, 회수 4년) 펀드를 운용할 계획이다.

조합명은 울산-LH청년창업투자조합이며 자금 운용사는 ‘라이트하우스컴바인인베스먼트(대표 최영찬)가 맡는다.

울산청년창업펀드는 창업 7년 이내의 기술 경쟁력이 높은 청년창업기업을 주목적 투자 대상으로 해 집중 지원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청년창업펀드 유치를 위해 관련 조례 개정과 예산을 확보하는 등 오랜 시간 준비해온 결과 대규모 정부지원 펀드를 유치하게 됐다”고 말했다.

신섬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