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 오는 28일 강동사랑길 걷기축제 개최
울산 북구, 오는 28일 강동사랑길 걷기축제 개최
  • 오성경 기자
  • 승인 2017.10.11 2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부터 북구청 홈페이지서 선착순 접수
▲ 산과 들, 바다를 한꺼번에 즐기며 가을 낭만을 느낄 수 있는 강동사랑길 걷기축제가 오는 28일 강동사랑길 2~3구간에서 열린다.

산과 들, 바다를 한꺼번에 즐기며 가을 낭만을 느낄 수 있는 강동사랑길 걷기축제가 오는 28일 강동사랑길 2~3구간에서 열린다.

울산 북구청(청장 박천동)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2017 걷기여행길 활성화 공모사업'에 강동사랑길 걷기축제가 선정돼 각종 문화공연과 체험행사를 곁들인 걷기축제를 마련한다.

이번 행사는 정자항 남방파제를 출발해 강동사랑길 옥녀봉, 까치전망대, 옹녀·강쇠길, 제전항, 판지항를 돌아오는 약 7km 코스로 소요시간은 2시간 정도다.

▲ ㅇㅇ

이와 함께 건강체험부스 운영, 소원나무패 걸기, 가족벽화그리기 체험을 비롯해 각종 문화공연도 마련될 예정이다.

강동사랑길은 7개 테마를 소재로 한 재미있는 이야기가 있는길로 산과 들, 바다를 모두 즐길 수 있는 걷기 코스다.

정자해변을 중심으로 문화유적과 작은 포구를 잇는 둘레길 27.9km 7개 구간은 서로 맞물려 이어져 있다.

특히 2~3구간은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걸을 수 있고 전망이 아름다워 찾는 이들이 많다.

강동사랑길 걷기축제 참가 신청은 11일부터 북구청 홈페이지(www.bukgu.ulsan.kr)에서 할 수 있으며 1500명 선착순 접수로 진행된다.

가족벽화그리기 체험은 북구청 관광해양개발과로 전화(241-7742)하면 가족 15팀에 한해 선착순 접수할 수 있다.

북구청 관계자는 "올해는 북구 출범 20주년을 맞아 예년과는 차별화된 걷기축제를 마련했으니 많은 분들이 축제에 참여해 가을을 즐기셨으면 한다"며 "이번 축제가 강동지역을 보다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지난 2012년부터 강동사랑길 걷기대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지역주민과 관광객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로 자리잡고 있다.

오성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