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순위, 케이블TV 7월 VOD 순위 김옥빈 악녀1위, 김수현-설리,리얼도 상위권
영화순위, 케이블TV 7월 VOD 순위 김옥빈 악녀1위, 김수현-설리,리얼도 상위권
  • 온라인미디어팀
  • 승인 2017.08.12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블TV VOD가 디지털케이블TV 750만 가입자를 대상으로 서비스 한 ‘영화 VOD’ 7월 누적 이용 건수 순위를 발표했다.

집계 결과 스크린에서 각 120만, 47만 관객수를 동원하며 다소 부진한 성적을 보였던 영화 ‘악녀’와 ‘리얼’이 안방극장에서 설욕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화 '악녀'는 7월1일부터 31일까지 한 달간의 누적 이용 건수에서 1위를 기록했다. 디지털케이블TV 등 안방극장에서 지난 7월 5일부터 VOD 서비스를 시작한 ‘악녀’는 VOD 개봉 첫 주부터 1위를 기록한 이후 5주 연속 1위 또는 2위에 오르며 꺾이지 않는 상승세를 이어갔다.

김옥빈 주연의 ‘악녀’는 칸 국제영화제 초청을 비롯해 뉴욕 아시안 영화제에서 액션 시네마상을 수상하는 등 해외 유수 영화제로부터 주목을 받은 작품이다.

또한 영화 ‘리얼’은 VOD 개봉 첫 주 1위로 출발한 후 매주 상위권에 오르는 성과를 이뤘다. 7월 18일 VOD를 개봉해 2주 간의 누적 건수 만 집계된 것임에도 불구하고 7월 VOD 순위에서도 상위권을 기록했다. 영화 ‘리얼’은 카지노를 둘러싼 두 남자의 음모와 비밀을 다룬 이야기다. 김수현, 설리, 이성민, 성동일, 조우진 등이 출연했다.

이영환 케이블TV VOD 마케팅국 국장은 “스크린에선 두드러진 성과를 내지 못한 영화들이 VOD 시장에선 높은 인기를 보여주는 경우가 종종 있다”며 “VOD 플랫폼이 스크린 못지않게 영화 시장의 주요한 활로 역할을 하는 셈”이라고 말했다.

'악녀', ‘리얼’ 등의 VOD는 현재 CJ헬로비전, 딜라이브, 티브로드, 현대HCN 등 디지털케이블TV(케이블TV VOD)와 IPTV 가입자들에게 서비스되고 있다. 

한편, 케이블TV VOD는 지난 2007년 전국 케이블TV 사업자가 공동 출자해 설립한, 국내 최초의 VOD 서비스 사업자다. 현재 CJ헬로비전, 딜라이브, 티브로드, 현대HCN 등 디지털 케이블TV의 750만 가입자에게 영화, 드라마 등 17만 여편의 VOD 영상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지난 2014년엔 세계 최초 UHD 상용채널 유맥스(UMAX)를 개국했다. 유맥스는 현재 업계 최다의 Real 4K(UHD)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라이프 엔터테인먼트’ 채널로 개편해 예능 프로그램을 강화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