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화강 100리 자전거 도로 '범서읍 ~ 언양읍' 임시 개통
태화강 100리 자전거 도로 '범서읍 ~ 언양읍' 임시 개통
  • 신섬미 기자
  • 승인 2017.08.11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재 공정률 99%…8월 말 정식 개통
▲ 태화강(언양~선바위)생태하천 조성사업 위치도

태화강 100리 자전거 도로(총 연장 41.33㎞) 중 범서읍 선바위~언양읍 남천교(13㎞) 구간이 13일 임시 개통된다.

울산시(시장 김기현)는 국비 222억원, 시비 148억원 총 370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울주군 범서읍 입암리(선바위) ~ 울주군 언양읍 어음리(남천교) 길이 13㎞(양안 16㎞)의 ‘태화강 100리 자전거 도로 조성사업’을 지난 2012년 11월 착공했다.

주요 사업 내용을 보면, 제방축조 8.51km, 하도정비 6만 6,922㎥, 자전거 도로 및 산책로 16km(양안), 쉼터 3개소 등의 시설을 갖췄다.

현재 사업 공정률은 99%로 이번 임시개통은 13일 ‘제16회 전국산악자전거 울산 울트라 랠리’를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표지판 등의 시설을 갖춘 후 오는 8월 말쯤 정식 개통될 예정이다.

‘태화강 100리 자전거 도로 조성사업’은 남구 명촌교~울주군 상북면 석남사 길이 41.33㎞ 규모로 지난 2009년 01월 착공, 오는 2020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까지 남구 명촌교~울주군 선바위 구간 18.13㎞의 자전거 도로가 준공 개통됐다.

울산시는 나머지 구간 언양 남천교~상북면 상북교 2㎞ 구간은 현재 자전거도로 개설 공사 중이며 상북교~석남사 8.2㎞ 구간에 대해서는 지난 6월에 실시설계용역 착수했으며 오는 2020년 말 개통할 예정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태화강 100리 자전거 도로는 시민들의 레저 공간 제공뿐만 아니라 최근 국내 산악관광 1번지로 각광받고 있는 영남알프스와 바로 연결돼 울산의 관광산업 활성화와 태화강 ‘국가 정원’ 지정에도 긍정적인 요소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섬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