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강동 관광단지 개발사업 투자 유치 ‘탄력’
울산시, 강동 관광단지 개발사업 투자 유치 ‘탄력’
  • 신섬미 기자
  • 승인 2017.06.19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규모 관광자원 투자유치 지원사업' 선정
▲ 울산시는 강동관광단지 개발사업이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중소규모 관광자원 투자유치 지원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강동권 개발사업의 핵심 지역인 강동 관광단지의 투자유치를 활성화 시킬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

울산시(시장 김기현)는 강동관광단지 개발사업이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중소규모 관광자원 투자유치 지원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중소규모 관광자원 투자유치 지원사업’은 국내 다수의 관광단지 조성사업 중에서도 투자유치 가능성이 있는 사업을 선정해 국내·외 홍보 및 투자유치를 지원함으로써 관광개발 투자유치의 성공모델을 이끌어 내는 사업이다.

이번 공모 사업에는 서류 심사, 현장 실사 및 사업 설명회 등을 거쳐 울산시의 강동 관광단지를 비롯 강원도 인제의 용대관광지, 충북 영동의 레인보우 힐링관광지 등 3개 사업이 선정됐다.

한국관광공사는 ▲중소규모 관광자원 발굴 및 투자유치 상품화 지원 ▲국내·외 IR(Invest Relations:투자홍보)활동 지원 ▲투자제안서, 설명자료 등 사업계획서(IM) 자료 작성 지원 ▲한국관광공사 주관 시티스케이프 글로벌 박람회 홍보관 운영 ▲외국인 투자주간 행사 참가 및 홍보관 운영 ▲관광투자 상품성 강화 멘토링 자문단 운영 등을 지원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투자유치에 난항을 겪고 있는 강동권 개발사업이 국내·외 다양한 민간 투자자를 대상으로 투자 홍보를 실시함으로써 투자유치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섬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