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건·사고
울산 닭 8천여 마리 매몰…AI 추가 피해 신고 없어3개 농가 'H5N8형' 확인
뉴스미디어팀  |  uj82@uj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06월 07일  17:08:4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5일 오후 울산시 남구 상개동의 닭 판매소에서 공무원들이 닭을 자루에 담아 옮기고 있다. 이곳은 조류인플루엔자(AI) 간이검사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와 200여 마리의 토종닭과 오골계 등이 살처분됐다. 연합뉴스.

울산시(김기현 시장)는 AI 양성 반응이 나온 부산 기장군의 농가에서 반경 3㎞ 안에 있는 울주군 서생면 12개 농가 닭 4600마리를 예방적으로 매몰하는 등 현재까지 모두 34개 농가에서 8400여 마리를 매몰했다.

또 AI 양성 반응에 따라 매몰 작업이 이뤄진 온산읍 1개, 언양읍 1개, 남구 1개 등 3개 농가는 농림축산식품부에 정밀검사를 의뢰했고 바이러스 유형이 전북 군산 종계 농장과 같은 'H5N8형'인 것을 확인했다.

고병원성 여부는 1∼2일 더 걸리지만 고병원성일 가능성이 높다고 시는 보고 있다.

그러나 양성 반응을 보인 농가 3곳이 이미 고병원성 H5N8형일 것으로 예상해 반경 500m 이내 3∼4개 소규모 농가의 닭까지 모두 매몰했다.

시 관계자는 "현재 AI로 의심되는 가금류 폐사 신고가 더이상 들어오지 않고 닭과 오리 구입 농가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어 소강상태에 접어들 것으로 본다"며 "끝까지 예방과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미디어팀

뉴스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로그인
- 의견쓰기는 로그인후에 가능하며,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섹션별 인기기사
기획특집
여행탐방
이시각 주요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44691)울산 남구 돋질로 82, 5F  |  Tel 052-275-3565  |  Fax 052-260-8385  |  사업자등록번호 610-81-32007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울산, 아01008  |  등록일자 2006.02.13  |  발행인/편집인 홍성조  |  청소년보호책임자 홍성조
Copyright © 2013 울산종합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