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멋집

thumbimg

나만 알고 싶은 만화카페의 무한 변신! ‘울산 티앤북스 코믹스 카페’
김승애 기자 2019.04.11
삐걱대는 나무 의자와 책 넘기는 소리가 가득한 지하 만화방은 학창시절 숨겨진 아지트가 되곤 했다. 많은 만화방이 문을 닫았지만, 책 냄새가 가득했던 그곳의 추억은 아직 남아 있다. 손때 묻은 만화책처럼 현재의 만화카페는 옛 이미지를 ...

thumbimg

하얀 카페 속 신비한 비밀정원, ‘페이퍼가든’
김귀임 기자 2019.04.09
계절에 따라 새롭게 살아나는 색감들. 상상만으로도 벌써부터 몽환적인 한 카페가 양산에 자리하고 있다. 방문한 사람들이 가진 감정마저 하나둘씩 칠해버리는 그곳의 겉면은 쓰이길 기다리는 종이처럼 하얀 건물이다. 때에 따라 새로운 매력이 ...

thumbimg

[울산맛집] 마주치는 술잔과 녹두전의 만남, ‘종로녹두빈대떡’
김승애 기자 2019.03.21
중국의 당대 시인인 이백은 달과 술을 좋아했다. 그래서 그의 시에는 항상 술이 빠지지 않았다. '마주할 사람이 없어 홀로 마시네. 잔 들어 밝은 달 청하니, 그림자까지 세 사람 되네. 달은 마실 줄 모르고, 그림자 부질없이 나를 따르 ...

thumbimg

[울산맛집] 맛과 감성, 동시에 취하는 공간 ‘디귿’
김귀임 기자 2018.10.19
1인 양식 레스토랑 '디귿(ㄷ)'의 외부. 커다란 통유리와 깔끔한 간판이 매력적이다. 바쁜 일상 속에서 다들 한 번쯤은 가진 적 있지 않은가. 아기자기하고 세련된, 조금은 신비로운 곳에서 맛있는 식사 한 끼를 하고 싶은 ...

thumbimg

[울산맛집]딱딱한 도심 속 특별한 경험, 무거동 한옥카페 ‘싱귤러커피’
김귀임 기자 2018.06.25
▲울산 무거동에 위치한 '싱귤러커피' 전경 “상사?고객 간의 감정노동, 일의 업무량…” 도심 속 직장인의 필수요소 1위를 달리고 있는 커피. 그에 맞게 카페가 우후죽순으로 생겨나는 것도 ...

thumbimg

[울산 맛집]흔치않은 생면 파스타, 오리지널 맛 그대로 매력 ‘일미양행(一味洋行)’
오성경 2017.12.06
▲ 울산 맛집 검색에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일미양행, 음식의 모든 레시피는 전통 레시피를 고수하며 생면으로 파스타를 하는 집이 울산에는 몇 없어 애호가들이 많이 찾는다.흔히 간판 없는 집이라고도 불리는 맛집. 식당가가 아님에도 불구하 ...

thumbimg

[울산 맛집]낭만적인 한 끼 식사 완성해줄 ‘808웨스트도어’
신섬미 2017.09.14
▲ 아보카도 부르스게타와 후르츠 루즈 홍차신선한 샐러드와 갓 구운 스크럼블이 올려진 고소한 호밀빵, 바삭하게 튀겨진 해쉬브라운과 소세지가 곁들어진 브런치는 아침을 놓친 이들에게 부담 없는 점심 메뉴다. 대부분 하루의 첫 끼는 아침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