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특집

thumbimg

‘경단녀’ 취업, 취업 질·인식개선 뒷받침돼야
서소희 기자 2019.07.18
‘경단녀’란 경력단절여성을 줄인 말로, 결혼과 육아 탓으로 퇴사해 직장 경력이 단절된 여성을 이르는 말이다. 1인가구와 더불어 비혼여성이 증가하고는 있지만 경단녀는 지속적으로 늘어나는 추세다. 이에 여성가족부는 취약계층 경단녀에 생계 ...

thumbimg

베트남에서 맞잡은 기회, 지역 언론을 깨우다
김귀임 기자 2019.07.17
언론은 사회 심판의 잣대다. 사회를 향한 올바른 외침을 위해 그들의 몸짓은 꾸준히 표현돼 왔다. 과거 글로 시작된 언론은 어느새 세계를 공유한다. 울산종합일보(대표이사 홍성조) 역시 그 흐름에 편승해 지역 언론의 목적을 수행하고 있다 ...

thumbimg

위태로운 울산 교통약자, 그들의 권리는 어디에
김귀임 기자 2019.07.10
‘살기 좋은 세상이 찾아왔다’고 누가 그랬던가. 우리에게 살기 좋다는 정의는 크게 ‘복지’가 관련돼 있을 것이다. 그러나 어떤 이에게는 집 앞 시장을 가는 것도, 사랑하는 이를 만나러 가는 길도 큰 난관으로 다가온다. 아무리 관련 ‘ ...

thumbimg

잘 만든 공공도서관이 독서를 부른다
김승애 기자 2019.07.09
책 읽는 이유를 생각해본 적 있는가. 필자에게 독서는 어떤 이의 삶을 염탐하기 위해 읽는 매체였다. 가끔은 개미가 돼 보기도 했고, 때로는 타임머신을 탄 듯 역사의 장면에 서 있었다. 처음엔 도서관에 앉아 책을 읽었지만, 지금은 도서 ...

thumbimg

울산종합일보, ‘제16회 2019 고래그림 그리기 대회 시상식’ 성료
김승애 기자 2019.07.05
울산종합일보(대표이사 홍성조)가 주최하고 울산시(시장 송철호)와한국미술협회 울산시지회(회장 원문수)가 후원한 '제16회 2019 고래그림 그리기 대회' 시상식이 5일 오전 10시 시의회 의사당 3층 대회의실에서 진행됐다.이날 시상식은 ...

thumbimg

‘O리단길’의 흥망으로 보는 울산 상권
김승애 기자 2019.07.02
골목상권의 원조였던 경리단길이 지고 있다. ‘핫플레이스’라는 이유로 치솟는 임대료와 젊은 층의 급변하는 트렌드에 따라가지 못하는 골목들은 사라진다. 경리단길 이후에는 ‘망리단길’, ‘송리단길’ 등이 잇따라 생겨났다. 지방을 대표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