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사고

thumbimg

"2016년 YG 내사중이었다" 새 입장 내놓은 검찰…논란 키우나
연합뉴스 2019.06.20
2016년 YG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본명 김한빈·23)의 마약구매 의혹과 관련해 부실수사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검찰이 당시 YG에 대해 내사를 벌였다는 새로운 입장을 내놨다.이는 지금까지의 검찰 해명 ...

thumbimg

공익신고자, 3년전 이미 경찰에 "YG 사무실 불려갔다" 진술
연합뉴스 2019.06.19
지난 2016년 YG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본명 김한빈·23)의 마약구매 의혹에 관한 경찰 조사 과정에 YG 측이 개입했다고 최근 공익신고한 제보자가 이러한 취지의 신고내용을 당시 경찰에서도 진술한 것으로 ...

thumbimg

고유정 현 남편 "숨진 아들 압착에 의한 질식사 소견"
연합뉴스 2019.06.19
전 남편 살해 사건 피의자 고유정(36·구속)의 현 남편이 숨진 아들의 타살 의혹을 제기했다.고씨와 재혼한 현재 남편 A(37)씨는 19일 오전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 전화 인터뷰에서 "지난달 17일 숨진 아들의 2차 부검결 ...